공군/훈련기끼리 충돌.조종사 4명사망

정진태 | 입력 : 2022-04-01

 


[뉴스줌=정진태기자] 2022년 4월1일 공군 KT-1 훈련기 두대가 경남 사천 비행장에서 이륙한 뒤 공중에서 충돌했다. 충돌한 전투기 두 대 모두 추락했고, 조종사 4명이 모두 순직했다. 공군은 즉각 비행사고 대책본부를 구성해 정확한 피해 상황과 사고 원인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공군은 이날 오후 1시32분께 경남 사천 제3훈련비행단에서 공중비행훈련을 위해 이륙한 KT-1 훈련기 1대와 이어서 계기비행으로 이륙한 KT-1 훈련기 1대가 기지 남쪽 약 6㎞ 지점 상공에서 1시37분께 공중충돌해 추락했다고 밝혔다. 두 훈련기가 연달아 이륙한 지 5분 만에 사고가 난 것이다.

계기비행은 조종사가 직접 육안으로 지형지물 등을 파악하는 시계비행과 달리 항공기 위치 등이 장착된 계기에만 의존하는 비행 방식이다. 당시 훈련기 2대에 2명씩 탑승해있던 조종사들은 비상탈출을 했지만 4명이 모두 순직했다.

KT-1 훈련기 추락 사고는 이번이 두 번째다. 2003년 11월에도 비행교육 훈련 중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해 당시 조종사 1명이 숨졌다. 당시 공군은 조종사의 엔진 전자제어장치 스위치 조작 잘못으로 사고가 났다는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