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원/가평군수, 취임식 후 첫 공식 업무로 재난상황 보고 받아

정진태기자 | 입력 : 2022-07-01

 

제 41대 서태원 가평군수, 취임식 후 첫 공식 업무로 재난상황 보고 받아


[뉴스줌=정진태기자] 서태원 가평군수는 1일 현충탑에서 참배 후 한석봉체육관에서 취임식을 하고 본격적인 민선 8기 군정 운영에 나섰다.

서군수는 취임사에서 “우리 지역을 자연친화적이고 여유로움이 넘쳐나는 힐링의 공간으로 설계하고 군민이 살고 싶고 삶의 가치가 묻어나는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곳으로 만들어 가겠다. 최종적으로 힘을 하나로 모으고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하여 우리의 꿈이 이루어지는 특별한 가평군으로 재탄생 시키겠다”고 밝혔다.

취임식 이후 지역 노인복지관을 찾아 어르신들과 함께 식사를 한 서군수는 가평군청 재난상황실에서 수해피해상황을 보고받으며 첫 공식 업무를 시작하였다.

가평군은 6.27일부터 내린 누적강우량이 283mm로 나흘간 많은 비가 내렸다.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상황은 토사유출, 수목전도, 낙석, 침수 등 36건이다.

재난피해 상황을 보고받은 서군수는 가평군 전역의 피해상황을 꼼꼼히 확인하고 읍면에 신고된 피해상황에 대해서도 누락 없이 확인할 것을 당부하였으며 인명피해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피해상황복구에 힘쓸 것을 지시하였다.

한편, 같은 날 새벽 가평읍 장터길에 거주하는 80대 여성이 집을 나섰다 실족하여 가평천에 휩쓸리는 것을 목격한 사람이 신고하여 119구급대가 구조하였으나 끝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