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대 군포시의회 출범

의장 이길호, 부의장 신경원

정진태기자 | 입력 : 2022-07-01

 

제9대 군포시의회 의원들이 7월 1일 제260회 임시회에서 의장단 선거를 마친 후 활발한 의정활동을 다짐했다.


[뉴스줌=정진태기자] 7월 1일 출범한 제9대 군포시의회 의원들이 제260회 임시회를 개최해 전반기에 기관을 대표할 의장으로 이길호 의원(더불어민주당)을, 부의장에는 신경원 의원(국민의힘)을 선출했다.

이날 의장으로 선출된 이길호 의원은 “1기 신도시 특별법 제정, 유한양행 부지 개발, 대야미 공공주택지구 조성, 원도심 가로주택정비사업 추진 등 의회가 시와 협력해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활동할 과업이 많다”며 “견제와 협치를 합리적으로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의장은 “의정활동 판단의 기준을 ‘시민에게 가장 유용한 정책 선택’으로 두고, 성실하고 겸손하며 진실하게 일하는 의회상 정립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코로나 위기도 슬기롭게 극복한 시민이 동행해 주신다면 의회 운영이 성공하리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제9대 의회 전반기 의장단은 2024년 6월 30일까지 활동하게 된다.

한편 제9대 군포시의회는 이달 26일부터 29일까지 제261회 임시회를 개최해 오는 9월 예정된 행정사무감사 일정 확정, 시 집행부가 제출한 조례 및 기타 안건 처리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출범 초기 시의원들은 민선 8기 군포시 집행부의 공약 사항, 민선 7기 주요 정책 사업 추진 상황, 역대 행정사무감사 주요 점검 내용, 주요 민원 현황 등의 자료를 확보․검토할 방침이라고 시의회는 설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